2016.09.01 00:25

음.

조회 수 309 추천 수 0 댓글 1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제일 처음 방문했던것이 12년도인가 갤럭시 넥서스 나올떄 였던 것 같네요


그때 당시 아무것도 모르면서 네이버 카페나 들락날락 거리다가 자료실로 처음 들어오게 된 것 같네요(스타일루트를)


그때만 해도 재밌었습니다 .   사람도 많고, 볼것도 많고 사용해야 할 것도 많았죠.


지금 와서야 갑자기 즐겨찾기에 보여서 들어오는 정도가 되었지만, 마인크래프트 할 때 까지만 해도 글은 안써도 눈팅은 했었고 가끔 덧글 다는 일도 있었겠죠..(레벨2가 할 수 있는 말은 아닙니다만...)


사람이 없어진 것은 참으로 안타깝습니다만, 지금 여기에는 두 가지가 결여 되어 있는 것 같네요.


사람들이 접근할 수 있는 접근성! 과 이용할 수 있는 컨텐츠 두 가지가 전부 결여되어 있습니다.


올라오는 글이라고 해 봐야 가끔씩 들러주시는 분들이 올려주시는 생존신고나 근황글 밖에 없네요..


이 상황에서 신규 유저가 유입 될 수 있나 보면 참으로 암담한 현실이지요


운영진 분들이나 지금도 가끔씩 들러주시는 사용자분들이 전과 같은 스타일루트로 돌아오고 싶은 생각이 있으시다면,


다시 전성기를 누려보고 싶으신 마음이 혹시나 남아 있으시다면, 새로 들어오는 사용자 분들이 이용하실 수 있는 무언가가 준비되어야 할 것 같아요


그게 뭐가 될 지는 모르겠지만 전처럼 마인크래프트면 마인크래프트, 자료실이면 자료실(요즘에야...저작권 문제가 너무 강해서...) 정보공유면 정보공유 같이 검색으로 사람들이 유입 될 수 있을 만한 흥미의 내용이면 좋겠네요


다만 지금의 스타일루트의 정채성을 잃지 않는 선에서 말이에요.


어렵네요.. 그냥 한번 적어보고 갑니다.


사설이 길었네요

제가 무슨 글을 쓰고 있는건지도 모르겟지만 한번쯤은 생각해보셨으면 좋을 것 같아서 적고 가요


다음에 한번 생존신고하러 들르겠습니다.






자유게시판

자유로운 게시글 작성이 가능한 곳입니다.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2497 아.... 4 YSWBJGeCool 2014.08.12 381
2496 내컴퓨터 고침~ 나이스 이제 할수잇다~ 3 JOKER조커 2014.08.11 453
2495 스타일루트가 안돼영... 25 Cherry 2014.08.11 622
2494 안돼는데;; 5 블레이즈 2014.08.11 475
2493 심심해 심심해 akzmp 2014.08.11 344
2492 역시 죽음의 2014년인가... 2 akzmp 2014.08.11 429
2491 닉네임바궜어요 akzmp 2014.08.11 404
2490 무지개가 두개구만 6 file Stellion 2014.08.11 440
2489 이오류 발견한건 나뿐인가 2 file YP 2014.08.11 469
2488 의지를 다질 수 있는 영화 추천합니다 7 file YP 2014.08.10 522
2487 오늘은 스타일루트가 4주년이 되는 날입니다. 13 Beulhae 2014.08.10 543
2486 다들 정모 많이 오시나요? 3 니셜 2014.08.09 431
2485 누구 4 블레이즈 2014.08.08 467
2484 알림오류 Octa 2014.08.07 429
2483 [정모] 스타일루트 4주년 정모에 초대합니다. 22 file IODES 2014.08.07 703
2482 나혼자 4시간을...(스룻에서) 9 Cherry 2014.08.06 471
2481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러브라이브하면 부끄럽지 않... 9 file IODES 2014.08.06 2068
2480 새로 가입했습니다~ 17 file 마티치 2014.08.05 528
2479 새(날라다는 새) 이름 추천좀... 23 file 소영소닝 2014.08.04 789
2478 아주 씐나는 날 5 YSWBJGeCool 2014.08.04 460
Board Pagination Prev 1 ...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... 138 Next
/ 138
누군가가 채팅방에서 당신을 호출했습니다.